성지(聖枝) 축복하고 나눠드립니다

김상규 요셉
2020-04-09
조회수 359

신자들과 함께 하는 미사는 별도 지침이 있을 때까지 중단한다는 교구 임시 사제평의회의 결과에 따라

지난 5월 5일(주님 수난 성지 주일)에 신자들과 함께 하는 미사는 없었지만

당일 오후 2시, 본당 한옥/정자에서 주임신부님께서 본당 수녀님들과 신자 2분, 본당 직원 등 몇 사람만 참석한 가운데 성지(聖枝) 축복식을 하셨습니다.

그리고 

주임신부님을 비롯하여 사목회 총회장님과 축복식에 참석하였던 분들이 주문모방에서 성지(聖枝)를 개별 포장하였습니다.

개별 포장된 성지(聖枝)는 4월 7일(화)부터 여성총구역장님께서 각 구역의 여성구역(반)장님을 통해 교우분들께 나눠드리도록 전달하였으며

이미 나눠드리는 구역(반)도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넉넉하게 준비는 하였지만 구역(반)에서 받지 못하신 분, 구외지역에 거주하시는 분, 추가로 필요하신 분들은

본당 사무실에 오시면 드릴 수 있도록 조금 준비되어 있으므로 방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어렵고 힘든 시기입니다. 힘내시고 영육간 건강하시길 기도합니다.

0